산동뉴스정보권위발표 컨베이어-대중넷 한글채널
 
산동개요
  일반개황
  역사문화
  지형과 기후
  교통일반
산동경제
  경제현황
  산업 정책
  공업현황
  투자유치
  주요개발구
산동관광
  관광자원
  올림픽 청도
주요도시
  청도시
  제남시
노한교류
  관계발전사
  무역현황
  기관단체
  정기 노선
  자매도시
 
  이수준:“산동성에서 닭이 을면 인천에서 들린다”  

  

 

t01e823703f4bb88aec.jpg

                                                        

    이수준이 한국 주 칭다오 총영사관의 총영사다.

    산동성은 이미 2,200여년전 진시황의 명을 받은 서복(徐福) 일행이 불로초를 구하기 위해 500여명을 이끌고 한국으로 출발했던 것을 비롯해, “산동성에서 닭이 을면 인천에서 들린다 말이 있을 정도로 지리적 근접성을 바탕으로 우리나라와 발한 교류를 해왔으며, 우리 국민과 우리의 상품이 중국으로 들어가는 대표적인 관문이다. 또한, 한국을 비롯한 동아시아 정신세계에 영향을 공자와 맹자가 탄생한 유고 사상의 근원지로 세계에 알려져 있는 지역이며, 1 명의 인구가 거주하는 중국의 대표적인 경제대성이기도 한다.

  1994년에 개설된 주칭다오총영사관은 이처 한국과 밀접한 산동성을 관할하고 있으며 20여년의 성상동안 10 재외국민,25 재외동포,그리고 중국인들과 함께 하면서 - 관계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다. 산동성은 한중 수교 이제부터 인천-위해 카페리 운항을 통해 양국간 경제 교류의 시발점이 이래 현재 우리 기업 4,800개가 진출하여 있고, 지금까지 316억불의 투자가 이루어져 중국의 31 성시 투자 규모에서 수위를 차지하고 있다.

  또한, 한국-산동성간 교역량의 325억불에 달해 우리나라의 6번째 무역상대국에 해당하는 규모를 자랑하고 있어, - FTA시대를 맞아하여 산동성은 한국과 중국을 연결하는 가교로서 중요성을 해나갈 것으로 생각된다. 저희 주칭다오총영사관은 지난 20년간의 실적과 경험을 바탕으로 새로운 20년의 출발점에서, - 관계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한다는 소명의식으로 우리 국민,동포 그리고 현지인들과 소통하고 다가가며 사랑받는 존재가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 총영사관의 이러한 노력이 결실을 맺을 있도록, 여러분의 애정어린 격리와 지지를 주탁드린다.

   

 

Last:
Next:

 

 

 
대중뉴스그룹 - 저작권 소유 - 광고업무- 연락방식
Copyright (C) 2011 dzwww.com. All Rights Reserved
관리원의 메일주소 E-mail:webmaster@dzwww.com